김준기사진문학방입니다.

> 문학방 > 묵암시집 > 두번째


  로그인 
김준기
하얀 눈
조회수 | 205
작성일 | 05.02.14
하얀 눈


쪽진 머리 갈꽃처럼 피어나면
동화의 나라 선녀가 거기 있어
나는 추억 안고 하늘을 본다.


흰 눈이 계절을 숨 가쁘게 삼키면
무심타 가을은 은 백으로 변하고
홀로선 나는 수도자가 된다.
 이전글 |   어머니 김준기 
 다음글 |   임 생각 김준기 
 목록보기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MySSun.com

copyright(c)2000~2005김준기사진문학방 All rights reserved.